검색

최대호 안양시장, 3일 독거노인 가정에 여름용품 전달

- 작게+ 크게

김정우 기자
기사입력 2020-07-04

 

 

 

코로나19 사태 속 여름철 무더위가 시작된 가운데 취약계층 310가구가 여름용품을 전달받았다.

안양시와 안양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관, 홀로 사는 노인과 취약계층에 여름용품과 보양식 꾸러미를 전달하는 복지사계절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나기행사가 지난 3일 열렸다.

총 대상은 310가구, 기초생활수급가정이 대부분이다.

이 꾸러미에는 여름이불 및 선풍기와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삼계탕, 닭곰탕, 추어탕, 육개장, 냉면 등의 보양식이 담겨져 있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인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해 구재관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정양순 동협의체 대표위원장, 류승용 실무협의체위원장 등 10여명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포장에 참여했다.

특히 최 시장은 관양동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한 가정을 방문해 꾸러미를 전달, 여름철 건강과 안전을 당부하며 담소를 나눴다.

안양시 복지사계절 -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나기사업에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안양시성금이 활용됐다.

안양시의 복지사계절 사업은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던 금년 3월 취약계층 350가구를 대상으로 마스크가 포함된 생필품 키트를 지원한 것으로 그 시작을 알린 바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특히 취약계층은 어느 해 보다 힘든 시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날 전달한 꾸러미가 여름철 무더위를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복지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말도 잊지 않았다.

안양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더시그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