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소방서, 산림·들불화재 예방 및 저감 노력

- 작게+ 크게

김정우 기자
기사입력 2021-03-31

 

 

오산소방서가 최근 5년간 경기지역 화재의 30%는 봄에 발생했다며 올해도 산림·들불화재 예방 및 저감을 위한 안전관리를 추진한다.

 

 

봄은 사계절 중 가장 건조하고 높은 일사량과 낮은 습도, 강한 바람으로 인해 작은 불씨로도 화재가 발생하기 쉽다. 최근 봄철을 맞아 농·부산물, 쓰레기 소각행위가 들불과 산림화재로 확대되는 경우가 많아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이에 따라 오산소방서는 봄철화재 및 주택화재 예방대책 연계 화재예방교육, 산불예방 및 인명피해 저감을 위한 홍보활동, 대형 산·들불화재 우려지역 소방안전관리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윤성근 오산소방서장은 봄철 건조한 기후로 화재 발생 위험이 높은 탓에 쓰레기와 논·밭소각 등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당부했다.

 

오산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더시그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