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 개최

15일 오전 10시 독립기념관에서 15년 만에 열려

- 작게+ 크게

김창주 기자
기사입력 2019-08-13

    백범김구서체 : 백범일지에서 백범 김구 선생님의 필체를 모아 선열의 정신이 깃든 표어로 완성

[더시그널뉴스] 행정안전부는 제74주년 광복절 정부경축식을 오는 15일 오전 10시, 독립기념관에서 독립유공자와 각계각층의 국민, 사회 단체 대표, 주한외교단 등 1,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한다.

우리나라 독립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지니고 있는 장소인 독립기념관에서 경축식이 개최되는 것은 지난 2004년 이후 15년 만으로, 국경일 행사의 상징성과 현장성을 살려 국민이 참여하고 공감할 수 있는 행사로 진행된다.

이번 경축식은 “우리가 되찾은 빛, 함께 밝혀 갈 길“이라는 주제로, 우리의 힘으로 광복을 이루어낸 ”선열들의 독립 염원의 뜻을 이어받아 미래세대들을 위한 진정한 광복의 길을 열어가겠다“는 결기를 다짐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주요 행사프로그램에 광복을 이뤄낸 독립유공자들과 그 후손들, 그리고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주인공으로 직접 참여하여, 진정성과 생동감 있는 행사로 진행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행사 주제어인 “우리가 되찾은 빛, 함께 밝혀 갈 길”의 글씨체는 8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되신 백범 김구 선생의 백범일지에서 필체를 모아 만든 것으로, 선열의 독립정신을 담고자 했다.

행사장 무대는 독립기념관 겨레의 집 내에 있는 ‘불굴의 한국인상’ 앞쪽으로 조성되며, 무대 중앙 뒤편에는 국가상징인 무궁화로 꾸며진다.

또 행사장 좌우측 벽면에는 의미 있는 대형 태극기가 걸린다.

행사장 좌측에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의 의미를 살려, 국민들의 대한민국 미래 100년의 소망을 담은 ‘100년의 소원 태극기’가, 우측에는 광복군들의 조국 광복에 대한 염원이 담긴 ‘광복군 서명 태극기’가 걸릴 예정이다.

행사는 주빈과 생존 애국지사들의 동반입장 이후, 오프닝공연을시작으로 국민의례, 기념사, 독립유공자 포상, 경축사, 경축공연, 광복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오프닝 공연에는 독립군가 ‘여명의 노래’를 배경음악으로 한 영상이 상영되고 난 후, 진정한 광복을 향해 함께 나아가자는 청년들의 염원이 담긴 뮤지컬 퍼포먼스 “나의 독립을 선포하라“를 선보인다.

국민의례는 충남지역 독립유공자 후손과 가수 겸 배우 김동완씨가 국기에 대한 맹세문 낭송을 하고, 이어서 2019년 유해봉환 독립유공자 후손, 국외 거주 독립유공자 유족과 국방부 중창단 4명까지 모두 8명이 함께 애국가 제창을 한다.

독립유공자 포상행사 때는 이번 광복절 계기 독립유공 포상자 178명 중에서 후손 4명과 애국지사 본인 1명 등 총 5명에게 직접 수여될 예정이다.

경축공연은 ‘우리의 염원’ - ‘되찾은 빛’ - ‘함께 밝혀 갈 길’ 3개의 주제로 총 6곡으로 새롭게 편성한 창작구성곡인 ‘광복환상곡’을 선보이는데, 가수 소향, 팝페라가수 임형주, 바리톤 안희도, 독립유공자 후손 비올리스트 안톤 강을 비롯, 충남지역 교향악단 및 합창단의 협연을 통해 웅장하게 구현해 낼 예정이다.

경축공연 이후에는 독립기념관 내 통일염원의 동산에서 미래세대 대표인 광주송우초등학교 4학년 학생 4명과 소안도 출신 독립유공자 후손 학생 2명이 진정한 광복의 염원을 담은 타종행사가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광복절노래 제창에 이어 만세삼창을 하며 행사를 마무리하게 되는데, 만세삼창은 애국지사의 고귀한 뜻을 후손이 이어 받고, 또 미래세대에게도 이어져 진정한 광복을 이룰 수 있도록 각 세대를 대표하는 국민 3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경축식과 연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린다.

독립기념관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특별기획전 ‘기미년 이후 백년’을 제7기획전시관에서 11월 24일까지 개최하고, 제7기획전시관 로비에서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에서 주최한 ‘초중고생 독립운동가 그리기 대전’ 입상작들도 18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산림청도 ‘나라 꽃 무궁화 전국축제’를 개최, 무궁화 분화 1,000점을 활용한 무궁화 꽃길을 독립기념관 내에 조성한다.

정부경축식 뿐만 아니라 각 자치단체나 해외 재외공관에서도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예정인데, 전국 시·도 및 시·군·구에서 자체 경축식, 타종행사, 문화공연, 체육행사 등 총 100여개 경축행사 개최를 통해 12만여 명 참석이 예상되고, 해외 36개 국 77개 공관에서는 한인회와 재외공관 중심으로 경축식 및 문화행사, 강연회, 동포 간담회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총 2만여 명 참석이 예상된다.

행정안전부는 15년 만에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개최되는 이번 경축식 행사가 성공적으로 잘 치러질 수 있도록 셔틀버스 운행 등 교통편의 대책과 응급의료진과 소방차, 구급차 현장 배치 등의 철저한 안전대책을 마련하고, 특히, 참석자들이 쾌적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냉방기기 설치 및 냉방물품 지급 등 폭염대책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더시그널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