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기업·시민 의견수렴 본격 추진

자율주행·로봇 등 12개 분야 총 52개 신기술 도입 추진

- 작게+ 크게

김정우 기자
기사입력 2019-10-07

    행사 홍보 포스터

[더시그널뉴스=김정우 기자] 4차산업 신기술을 도입해 국가적 전용시험장로 구축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의 신기술 도입계획 공개와 기업 의견 수렴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국토교통부는 국가시범도시 ‘서비스로드맵’ 설명회를 오는 17일 서울 엘타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는 백지상태의 부지에 4차 산업혁명의 미래신기술을 구현하여 세계적 수준의 스마트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1월 입지선정 이후 도시조성의 기본철학을 담은 기본구상과 발전상을 제시한 시행계획을 순차적으로 수립했다.

이번에 공개하는 ‘서비스로드맵’은 시행계획상의 신기술별 도입 가능성·절차·운영방안 등을 구체화한 기술도입 및 운영 계획이다.

‘서비스로드맵’수립을 위해 민간전문가, 지자체, 기업, 시민 등 다양한 주체들이 참여하여 도입대상 기술들에 대한 기술적·정책적 평가 및 시뮬레이션 등의 과정이 진행됐다.

‘서비스로드맵’초안에는 자율주행 대중교통, 디지털트윈, 로봇 등 12개 분야 총 52개의 4차산업 신기술 도입방안이 검토됐다.

또한, 세종 ‘5-1 생활권’과 부산 ‘에코델타시티’의 지역적·산업적 특성 등을 감안해 중점 추진분야를 차별화 하는 등 도시 간 경쟁을 통해 기술별 특화를 유도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서비스로드맵’은 기업과 시민의견을 반영해 연말까지 수립을 완료하고 국가시범도시 조성계획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분야별 계획 수립에 참여한 한국교통연구원, 한국정보화 진흥원 등 전문기관들이 참여하여 사업계획을 설명하며, 기업별 문의사항 설명과 건의사항 수렴을 위해 분야별 상담창구도 현장에서 개설하여 운영한다.

공개행사로 진행되는 국가시범도시 ‘서비스로드맵’ 기업설명회는 사전신청을 한 기업은 누구나 참석가능하며, 자료의 열람 및 추가 문의·건의사항 등은 누리집을 활용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배성호 도시경제과장은 ‘지속가능한 스마트도시의 건설과 향후 운영을 위해서는 도시를 이용할 기업과 시민의 의견 반영 및 참여가 필수적’이라며, ‘연말까지 설명회, 토크콘서트, 리빙랩 등 다양한 접근과 홍보를 통해 국민들과 소통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더시그널뉴스. All rights reserved.